Categories
국내여행

해남 보해 매실농원과 대흥사에서 느끼는 봄

3월 종강에서 4월 개강일까지 4일이나 쉬게 되는 나만의 황금연휴를 맞아 봄맞이하러 남도에 가기로 했다. 목적지는 해남과 완도로 토요일 오전 강의를 마치고 토요일 오후에 해남으로 출발했다. 태어나 처음 밟아보는 해남 땅, 말로만 듣던 땅끝 마을이 있는 곳, 해남! 이름만큼 전혀 가깝지 않았던 해남 종합버스터미널에 도착하니 벌써 깜깜한 저녁 시간이었다. 근처 여관에 짐을 풀고 저녁을 간단하게 먹은 […]

Categories
국내여행

담양 여행 – 대나무숲과 죽통밥

당일치기 담양 여행은 너무 무리 아닌가 싶어 4월 20일 금요일 아예 여행 배낭을 메고 출근을 했다. 사무실 사람들이 또 주말여행 가냐고 한 마디씩 한다. 나 같으면 잠을 자겠네, TV를 보겠네 등등… 말들이 정말 많다! 당신들이 주말에 뭘 하던 관심 없으니 제발 내 주말도 신경 꺼줬으면 해! 칼퇴를 하고 센트럴시티에서 마마님과 접선 후, 고속버스로 전라남도 광주로 […]

Categories
국내여행

세계문화유산 창덕궁에 봄놀이 가다

중국 광저우 전시회 일로 출장을 9일 동안이나 다녀와 보니 한국은 봄이 한창이었다. 날씨 더워지기 전에 여행도 이리저리 다녀야 하지만, 매월 첫째, 셋째 주에만 주 5일 근무를 실시하는 구석기 시대 회사를 다니다 보니 주말에 여행을 떠나기 매우 어렵기 그지없다. 이런 제~엔~장. 하지만 피곤하다고 집에만 있으면 올해도 꽃구경은 바이바이 해야겠다 싶어 갑작스레 창덕궁에 갔다. 핑계를 대기에 이날 […]

Categories
국내여행

심야 고속버스 타고 안동 하회마을 당일치기 여행하기

안동 하회마을 당일치기 여행을 계획했다. 직장인에게 주어진 시간은 단 이틀, 토요일과 일요일. 안동이 절대 가까운 거리는 아니었지만, 1박2일 여행을 하기엔 돌아오는 월요일이 걱정이었다. 주말에 하루는 집에서 늘어지게 쉬어야 한다는 의지로, 금요일 저녁 심야 고속버스를 이용해 토요일 당일치기 안동 여행을 감행했다. 안동 터미널에서 추위에 떨며 새벽을 지세우다 분명 버스 스케줄 상으로는 안동 터미널에 도착 후 1~2시간 […]